기업경영
소상공인 2016년 경영실태 및 2017년 전망조사

중소기업중앙회 2016.12.28

  • 인쇄

중소기업중앙회가 전국 소상공인 518명을 대상으로 「소상공인 2016년 경영실태 및 2017년 전망조사」를 실시한 결과, 75.9%의 소상공인들이 작년에 비해 올해 체감경기가 악화되었다라고 응답했으며, 경영수지 또한 72.6%가 악화되었다라고 응답했다.

- 이는 작년도 조사(「소기업·소상공인 2015년 경영실태 및 2016년 전망조사」, 소상공인 503명 대상) 결과인 55.2%의 소상공인들이 2016년 경영상황이 악화될 것이라고 예상한 것보다 훨씬 높은 수치이며, 경영수지 또한 악화되었다라고 응답한 비율(69.8%)보다도 높음.

- 내년 경영상황 전망에 대해서는 악화될 것이라고 응답한 비율이 66.2%에 달해 호전될 것이라고 응답한 비율(6.0%)보다 훨씬 높은 것으로 나타났음.

- 소상공인 경영활성화를 필요한 정책으로는 전기, 수도세 등의 세부담 완화(49.2%), 자금지원 확대(40.9%), 수도권에 집중되어 있는 경제력 분산을 위한 지역경제 활성화(29.3%) 등으로 나타났음.

기업

핫이슈더보기

추천자료

많이 본 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