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자료
우리나라, 사물인터넷 국제표준화 주도 본격화

국립전파연구원2015.06.124p보도자료

  • 인쇄

국립전파연구원은 지난 6월 2일부터 5일까지 스위스 제네바에서 개최된 국제전기통신연합 전기통신표준화(ITU-T) 부문 자문반(TSAG, Telecommunication Standardization Advisory Group) 국제회의에서 우리나라 주도로 사물인터넷(이하, ‘IoT’ : Internet of Things) 연구반(Study Group 20) 설립이 결정되었다고 밝혔다.

- ITU-T 부문의 연구반은 전기통신에 관한 기술, 운용, 요금 등에 관한 권고안을 개발하는 조직으로, 세계전기통신표준화총회(WTSA)에서 결정된 절차에 따라 연구과제를 수행하여 실질적인 표준화활동을 수행함.

- 이번 연구반(SG20) 신설로 ITU-T 부문의 연구반은 기존의 10개에서 11개로 늘어나게 되었으며, 그동안 다양한 연구반에서 활동하던 IoT 표준 전문가들이 동시에 모여 표준화 활동을 하는 장이 마련되고, 더욱 효율적이고 신속한 국제표준 개발이 가능하게 되었음.

- 아울러, 금번 회의에서 우리나라는 신설된 IoT 연구반의 의장단 의석도 확보함으로써 IoT 및 스마트 시티 분야의 국제 표준화를 지속적으로 주도할 수 있는 기반을 구축하였음.

첨부파일 목록

전기통신

더보기

핫이슈더보기

추천자료

많이 본 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