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자료
추석 명절 전통시장 이용 촉진 방안 시행

중소벤처기업부 소상공인정책실 상생협력정책관 시장상권과2017.09.133p보도자료

  • 인쇄

중소벤처기업부는 추석 명절을 맞아 온누리상품권 개인할인 구매한도 상향, 전통시장 그랜드세일 개최, 정부비축물자 공급 등 ‘전통시장 이용촉진 방안’을 시행한다고 9.13.(수) 밝혔다.

- 이번 방안은 청탁금지법 시행, 내수부진 지속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으로 고객을 유입하고 소비진작을 도모하기 위함임.

- 주요내용으로는, 먼저, 이달부터 10.31일까지 온누리상품권의 개인 5% 할인판매 한도(평시 30만원/월)를 50만원까지 확대하여 전통시장 매출증가를 유도함.

- 그리고, 임시공휴일 지정(10.2)에 따른 역대최장 추석연휴(10일)를 전통시장 판매촉진 기회로 활용하기 위해 “추석 맞이 그랜드세일” (9월초~추석 전후)을 실시함.

- 아울러, 서민 가계부담 완화를 위해 명태, 고등어 등 정부비축 수산물(5종) 2,187톤을 전통시장을 통해 염가로 공급하고, 이외에도, 전국 370여개 전통시장 주변도로 주차도 한시적(9.25~10.9)으로 허용하여 전통시장의 원활한 판매활동과 고객편의를 지원함.

<참고> 온누리상품권 개요

첨부파일 목록

중소기업

더보기

핫이슈더보기

추천자료

많이 본 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