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내용으로 건더뛰기

KDI 경제정보센터

KDI 경제정보센터의 다양한
경제정책정보를 만나 보세요.

최신자료

가습기살균제 피해 43명 추가 인정…총 877명 인정
환경부 생활환경정책실 환경보건정책관 환경보건정책과 2019.11.15 3p 보도자료
환경부는 11.15.(금) 서울 중구 서울스퀘어에서 ‘제14차 가습기살균제 피해구제위원회’를 개최하여 천식질환 조사·판정 결과, 천식질환 건강피해 피해등급 판정, 피해인정 질환 추가 등의 안건을 심의·의결했다고 밝혔다.

- 위원회는 천식질환 피해신청자 390명(신규 273명, 재심사 117명)에 대한 조사·판정 결과를 심의하여 43명(재심사 7명 포함)에 대해 피해가 있는 것으로 인정하였음.

- 이번 의결로 가습기살균제 건강피해에 대한 구제급여 피인정인은 총 877명(질환별 중복 인정자 제외)이 되었음.

- 이미 천식질환 피해인정을 받은 피인정인 61명에 대해서도 피해등급을 판정하여 19명에게 요양생활수당 등이 지원될 수 있도록 의결하였음.

- 또한, 피해구제위원회는 가습기살균제 노출 이후 간질성폐질환 발생양상, 피해인정 신청자의 노출력, 의료기록 등을 검토한 결과를 토대로 하여 아동(만 19세 미만) 간질성폐질환을 가습기살균제 건강피해로 인정하고, 인정기준을 의결하였음.

<붙임> 가습기살균제 건강피해 조사·판정 결과
KDI 경제정보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