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내용으로 건더뛰기

모바일 대메뉴명

KDI 경제정보센터

KDI 경제정보센터의 다양한
경제정책정보를 만나 보세요.

동향자료

데이터 댐을 이용해 불법 복제품 잡는 AI 개발한다
관세청 2020.09.29 4p 정책해설자료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관세청은 9.28.(월) ‘인공지능(AI) 불법 복제품 판독 실증랩’을 개소하였다고 밝혔다.

- AI 불법 복제품 판독 사업은 「디지털 뉴딜」 대표 과제인 데이터 댐을 기반으로 각 분야에 AI를 융합하여 혁신을 지원하는 AI융합 프로젝트(AI+X) 중 하나로 추진함.

- 총 면적 288㎡의 규모로 조성된 실증랩은 제품의 디자인을 모방한 위조상품을 식별할 수 있도록, 진성상품의 사진, 도면 등 관련 데이터를 가공·학습할 수 있는 시설과 장비를 제공함. 특히, 데이터를 안전하게 학습할 수 있도록 물리적 보안시설 및 통신망, 접근권한 설정·관리 등 각종 보안시스템을 철저히 설계·구현함.

- AI 불법 복제품 판독시스템이 개발·활용되면, 연간 5.2만건에 이르는 지식재산권침해(’18년 기준)를 줄여 국내 산업을 보호하고, 위조 상품(일명 “짝퉁”)으로 인한 안전사고를 예방하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됨.

<붙임> AI융합 불법복제품 판독시스템 실증랩 개요
관련주제자료

조세

더보기

법안.통계 및 참고

더보기

법안.통계 및 참고

더보기
KDI 경제정보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