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ecial Theme

IMF 20년, 한국경제 무엇이 달라졌나

1997년 말 한국을 강타한 외환위기. 국가 부도 위기 사태를 맞은 우리나라는 구제금융을 받기 위해 IMF(국제통화기금)의 처방에 따라 산업 전반에 걸쳐 혹독한 구조조정을 실시했고, 2001년 8월 차입금을 조기 상환하며 IMF 관리체제에서 벗어날 수 있었다. 어떤 사람들에게는 금모으기 운동으로, 어떤 이들에게는 정리해고로 어렴풋이 기억되고 있을 IMF 체제는 4년여의 시간 동안 우리 경제에 많은 전환을 가져왔다. 그리고 20년이 지난 지금, 한국경제는 어떤 모습일까. 『나라경제』는 1997년 외환위기의 원인 및 극복과정과 함께 당시의 정책담당자에게 긴박했던 순간을 들어보고, 전문가들을 통해 2017년 지금 한국경제의 모습을 진단하며 앞으로의 과제에 대해 고민해봤다.

Special Theme: 총 2495건

10 페이지 이전 페이지 이전 2 / 125 다음 페이지 10 페이지 다음

e-Book

이달의 인기기사

  1. 1 하나의 직업으로는 더 이상 인생을 영위할 수 없다
  2. 2 “가치 있는 콘텐츠 제값 받고 팔겠다” ‘퍼블리’의 당돌한 시도
  3. 3 경제체질 튼튼해졌지만 역동성 복원은 과제
  4. 4 20년 새 외환보유고 100배 증가…순채무국에서 순채권국으로 전환
  5. 5 IMF, 안정화 정책과 구조개혁 처방하며 신자유주의 해법 본격화

역대 인기기사

  1. 1 금연구역 확대
  2. 2 기축통화 패권의 폭력
  3. 3 애그플레이션, 진원지는 어디인가?
  4. 4 ‘산업의 허리’ 중견기업 3천개 키운다
  5. 5 부동산시장 정상화, 근본적인 해법은?

Column

  • 나라경제 페이스북
  • 단행본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