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내용으로 건더뛰기

모바일 대메뉴명

KDI 경제정보센터

KDI 경제정보센터의 다양한
경제정책정보를 만나 보세요.

최신자료

명란은 무조건 냉장보관? 보관 쉬운 통조림 명란 나온다
해양수산부 수산정책실 수출가공진흥과 2020.10.29 4p 보도자료
해양수산부는 최근 빠르게 변화하고 있는 수산식품 소비 경향을 반영한 가정간편식(HMR) 수산가공식품 개발 기술 14건을 민간기업에 이전하기 위해 10.29(목) 기술이전 협약식을 갖는다고 밝혔다.

- 가정간편식 시장은 1인 가구 증가, 여성의 경제활동 증가에 따라 급격히 성장해왔는데, 특히, 수산식품의 경우도 최근 코로나19를 계기로 소비자가 외식보다 가정 내 식사를 선호하고, 온라인 식품 구매 비중이 늘어나면서 손질이 필요 없고 조리가 간편한 가공식품에 대한 수요가 크게 증가함.

- 해양수산부는 2016년부터 기술력을 갖춘 대학 등 연구기관 및 식품개발을 원하는 중소 수산물 가공업체와의 협업을 통해 전통수산가공식품을 고부가가치의 간편식 수산가공식품 및 수출상품으로 대체 개발하는 사업을 추진해왔고, 사업을 통해 총 23건의 기술이전이 이뤄졌으며, 이전된 기술이 모두 제품화되어 2020년 상반기까지 국내 매출액 약 90억 원, 수출액 약 33억 원을 달성하는 성과를 이룸.

- 이번에 이전되는 기술은 ▲명란 통조림 제조, ▲굴 그라탕 제조, ▲가리비 조미가공품 제조, ▲키조개 패육 해산물 볶음 제조 등 총 14건으로, 기술을 이전 받은 기업들은 이 기술을 활용하여 제품화할 계획임.

<참고> 이전 기술 및 특징
KDI 경제정보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