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내용으로 건더뛰기

모바일 대메뉴명

KDI 경제정보센터

KDI 경제정보센터의 다양한
경제정책정보를 만나 보세요.

동향자료

산업부, 상생형지역일자리로 E-mobility 선도 지원
산업통상자원부 산업혁신성장실 지역경제정책관 지역경제진흥과 2021.02.25 7p 정책해설자료
산업통상자원부는 ’21.2.25(목) 제3차 상생형지역일자리 심의위원회를 개최하여, ‘전북 군산형 일자리’와 ‘부산형 일자리’를 상생형지역일자리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 심의위에서 선정한 두 상생형지역일자리는 전기차와 전기차 구동유닛을 생산하는 사업이며, 총 6,051억원을 투자하고 1,476명의 신규고용을 창출하여 지역경제 회복에 탄력을 줄 것으로 기대됨.

- 그간 전북 군산과 부산의 노·사·민·정은 수차례의 협의를 통해 상생협약을 체결하고, 투자·고용계획 등을 구체화하여 상생형지역일자리로 신청했으며, 정부도 현장 밀착형 컨설팅, 관계부처 T/F 등을 통해 사업모델 발굴부터, 사업계획 구체화, 사업 신청 등 관련된 모든 사항에 대해 지원해 옴.

- 전북 군산형 일자리는 명신 등 5개 기업이 유휴 공장, 실직상태의 숙련노동자 등 지역자원을 활용하여 전기차 생산 클러스터를 조성하고, 사업기간 3년 이내 3,528억원을 투자하여 1,106명의 고용을 창출할 계획임.

- 한편, 부산형 일자리는 코렌스EM이 BMW(독)와의 전략적 제휴를 통해 전기차 구동유닛 관련 핵심 기술을 확보하고, 사업기간 3년 이내 2,523억 원을 투자해 370명의 고용을 창출 할 계획임.

- 정부는 선정된 두 지역의 상생형 일자리가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전기차 산업생태계 조성 및 근로환경 개선을 위해 지원해 나갈 계획임.

<참고>
1. 제3차 상생형지역일자리 심의위원회 개요
2. 전북 군산형 일자리 사업개요 및 추진경과
3. 부산형 일자리 사업개요 및 추진경과
관련주제자료

노동시장(인력)

더보기

지역경제일반

더보기

법안.통계 및 참고

더보기
KDI 경제정보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