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내용으로 건더뛰기

모바일 대메뉴명

KDI 경제정보센터

KDI 경제정보센터의 다양한
경제정책정보를 만나 보세요.

최신자료

어촌 문 열고 주거지원 늘려 ‘활력어촌’ 만든다
해양수산부 수산정책실 어촌양식정책과 2021.09.29 12p 정책해설자료
해양수산부는 어가인구 감소 및 고령화 등으로 활력을 잃어가는 어촌을 되살리기 위해 신규 인력 유입 확대, 일자리 창출 및 삶의 질 개선 등의 대책을 담은 ‘어촌지역 활성화 대책’을 마련하여 시행한다고 9.29.(수) 밝혔다.

- 통계청에 따르면, ’20년 국내 어가인구는 총 10만 5천 명으로 ’19년(12만 1천 명)보다 약 13.2% 감소하였으며, 어가수는 4만 6천 가구로 ’19년(5만 4천 가구)보다 14.8% 감소하였음.

- 특히, 어촌의 65세 이상 고령화율은 36.2%로, 전국 평균치인 15.7%보다 약 2배 이상 높은 것으로 나타나는 등 인구감소와 고령화로 인한 어촌 소멸 위기가 현실화되고 있는 상황임.

- 이에, 해양수산부는 어촌 소멸을 방지하고 활기찬 어촌을 만들기 위해 ‘어촌지역 활성화 대책’을 마련하였음.

- 이번 대책은 ‘살고싶은 어촌, 상생하는 어촌’이라는 비전 아래 어촌지역 인구를 현재 10만 명 수준을 유지하고, 2030년까지 평균 어가소득 8천만 원을 달성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음.

- 이를 위해 ①어촌사회의 개방성 강화 ②어촌지역 소득기반 확충 ③어촌지역 삶의 질 향상 등 3대 중점과제를 추진해 나갈 계획임.

<참고>
1. 어촌지역 활성화 대책(요약)
2. 어촌지역 활성화 대책 인포그래픽
KDI 경제정보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