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내용으로 건더뛰기

모바일 대메뉴명

KDI 경제정보센터

KDI 경제정보센터의 다양한
경제정책정보를 만나 보세요.

최신자료

시멘트 업계와 환경부, 통합허가 협의체 발족
환경부 기후탄소정책실 녹색전환정책관 통합허가제도과 2022.07.05 8p 보도자료
환경부는 시멘트 업계와 함께 ‘시멘트 업종 통합허가 협의체’를 운영하기로 하고, 7.6(수) 첫 번째 회의를 개최한다.

- 통합허가 협의체는 환경부를 비롯해 10개 시멘트 기업 및 한국시멘트협회가 참여하여 시멘트 제조사업장에 통합환경관리제도를 적용하기 위한 구체적인 기준과 지침을 마련할 계획

- 시멘트 제조업은 산업부문 질소산화물(NOx) 총 배출량의 26%를 차지하는 다배출업종으로 그간 국회를 중심으로 시멘트 소성로에서 발생하는 질소산화물을 관리해야 한다는 여론이 지속적으로 제기되어 왔음.

- 환경부와 시멘트업계는 ‘시멘트 업종 통합허가 협의체’ 첫 회의를 시작으로 ’22년 7월부터 ’23년 6월까지 1차 협의체를 운영하고 ’23년 7월부터는 2차 협의체를 운영할 계획

- 1차 협의체에서는 통합허가를 적용할 ▲시멘트 제조사업장 범위 설정, ▲시멘트 업종에 적용할 최대배출기준, ▲시설설치관리기준 등 ‘환경오염시설법’ 시행령·시행규칙 개정(안)을 마련하고 최적가용기법 기준서(안)을 검토할 예정

- 2차 협의체는 시멘트 제조사업장이 실제 통합허가를 이행하는데 필요한 ▲허가서류 작성 예시안 마련, ▲통합환경관리제도 교육, ▲시설개선 비용 지원 및 애로사항 발굴 등 업계 지원방안을 중심으로 운영될 예정

- 장기복 환경부 녹색전환정책관은 시멘트 제조업에 통합허가를 적용하게 되면 초미세먼지가 줄어들어 국민 건강과 국가환경 개선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힘.

<붙임>
1. 시멘트 업종 통합허가 협의체 첫 회의 계획.
2. 통합환경관리제도 개요.
3. 전문용어 설명
KDI 경제정보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