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내용으로 건더뛰기

모바일 대메뉴명

KDI 경제정보센터

KDI 경제정보센터의 다양한
경제정책정보를 만나 보세요.

최신자료

농식품부, 곤충산업을 미래 신성장산업으로 육성키로
농림축산식품부 식품산업정책실 농업생명정책관 종자생명산업과 2022.08.06 6p 보도자료
정황근 농림축산식품부장관은 8.6(토) 경상북도 예천군을 방문하여 관내 곤충업 종사자들과 곤충산업 발전 방향을 논의하기 위한 현장 간담회를 갖고 「2022 예천곤충축제」에 참석하였다.

- 예천곤충축제는 국내 최대 규모의 곤충 축제이며, 이번 축제는 다양한 곤충 체험 프로그램과 학술 토론회 등을 통해 곤충의 가치를 홍보하고 곤충사업의 미래 비전을 제시할 예정

- 농식품부는 곤충사육 농가와 가공업체가 많은 예천군에 ’24년까지 200억 원을 투자해 곤충원료 생산과 가공, 유통시설을 집적화한 곤충산업거점단지를 조성함.

- 또한 소재 연구개발, 산업기반 구축, 규제 개선 등 다양한 방면에서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특히 원료 생산 후 가공·유통·판매와 제품 개발까지 체계적으로 지원하는 곤충산업 거점단지를 ’25년까지 3개소로 확대 구축할 계획

- 축제에 앞서 진행된 간담회에는 관내 곤충업 종사자와 경상북도·예천군 관계자가 참석하여 판로개척, 제품개발 등 현장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곤충산업 발전을 위한 방안을 논의하였음.

- 간담회 참석자들은 곤충자원은 단백질과 기능성이 풍부하고 생산과정이 친환경적이며 미래 식량자원으로서의 가치가 매우 높아 신성장산업으로 발전 가능성이 크다는 데 의견을 같이했음.

- 정 장관은 예천군 ‘꿀벌육종연구센터’를 방문하여 꿀벌 신품종 육종에 매진하고 있는 연구진들을 격려하고 꿀벌의 인공수정도 직접 체험하였음.

- 꿀벌육종연구센터는 국내 최초로 인공수정으로 ‘장원벌’ 품종을 개발한 바 있는데, ‘장원벌’은 벌꿀 생산성이 일반 벌에 비해 최소 31% 이상 높고 질병 저항성도 뛰어난 품종으로써 전국에 보급되고 있음.

- 정 장관은 이후 예천곤충축제 현장을 둘러보면서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관람객들과 함께 곤충식품 시식회 등을 체험하면서 고단백질과 기능성을 함께 보유한 곤충식품을 홍보하였음.

- 정 장관은 곤충자원의 활용범위가 크게 확대되고 있다며, 곤충산업을 우리 농업에 활력을 불어넣어 줄 신성장 산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연구개발과 전문인력 육성에 투자하고, 낡은 규제도 과감히 개선하겠다고 밝힘.

<붙임>
1. 예천곤충축제 행사 개요
2. 국내 곤충산업 현황
3. 꿀벌육종연구센터 및 ‘장원벌’ 소개
4. 예천군 곤충거점단지 조성 개요
KDI 경제정보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