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내용으로 건더뛰기

모바일 대메뉴명

KDI 경제정보센터

KDI 경제정보센터의 다양한
경제정책정보를 만나 보세요.

최신자료

‘농촌에서 살아보기‘, 귀농귀촌 길잡이로 자리매김
농림축산식품부 농업정책국 경영인력과 2022.11.23 8p 정책해설자료
농림축산식품부와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은 11.22(화) ‘2022년 농촌에서 살아보기’ 우수사례 발표회를 개최하였다.

- ‘농촌에서 살아보기’는 귀농귀촌을 희망하는 도시민들이 농촌에서 최장 6개월간 거주하며 일자리, 생활여건 등을 미리 체험하고 지역주민과 교류하는 기회를 제공하는 사업임.

- 올해는 규모를 확대하여 전국 95개 시군, 119개 운영마을에서 842가구가 참여했으며, 이 중 106가구가 농촌으로 전입하며 정부의 대표적인 귀농귀촌 지원 프로그램으로 자리 잡았음.

- 참가자를 대상으로 ‘살아보기’로 얻은 가장 큰 성과로 ‘귀농귀촌 정보 습득’과 ‘참가 시군에 대한 이해’, ‘지역 내 인적 네트워크 형성’을 꼽았음.

- 운영마을에서는 ‘살아보기’ 운영을 통해 ‘지역 활력 회복’ 및 ‘지역으로의 인구 유입’의 성과가 있었다고 평가

- 이번 우수사례 발표회는 ‘귀농·귀촌형 운영마을 부문’과 ‘프로젝트참여형 청년팀 부문’으로 나눠 시상받았음.

- ‘살아보기’ 운영마을 119곳의 현황, 참가자의 체험후기 등 자세한 내용은 귀농귀촌종합센터 누리집(www.returnfarm.com)에서 확인할 수 있음.

- 농식품부 박수진 농업정책국장은 내년에는 전국 102개 시군으로 운영 규모를 확대하여보다 다양한 체험 기회를 제공하며, 도시민의 귀농귀촌 준비 및 안정적인 정착을 뒷받침하겠다고 밝혔음.

<붙임> ‘농촌에서 살아보기’ 우수사례 요약
KDI 경제정보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