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내용으로 건더뛰기

모바일 대메뉴명

KDI 경제정보센터

KDI 경제정보센터의 다양한
경제정책정보를 만나 보세요.

최신자료

해양수산부와 보건복지부, 해양생물로부터 새로운 의약품 소재 개발 협력 확대
해양수산부 해양정책실 해양수산생명자원과 2022.11.30 3p 정책해설자료
해양수산부와 보건복지부는 12.1(목) 국립해양 생물자원관에서 해양생물자원을 활용한 의약품 소재 개발을 위해 관계기관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공동연구를 추진하기로 하였다.

- 2027년 세계 해양바이오시장이 약 11조 원 규모에 도달할 것으로 전망되며, 세계적으로 첨단 바이오 기술의 발전과 해양생물로부터 의약품 개발 및 투자가 급속히 확대되고 있어, 이번 협약을 체결하게 됨.

- 특히, 해양수산부는 2018년부터 해양바이오뱅크를 통해 해양생물로부터 항암, 항바이러스 등 신약 개발에 활용할 수 있는 유용 소재 1,500여 개를 확보하고 있으며, 2025년까지 심해(공해)를 포함하여 약 4,000종의 해양생물을 확보·조사하여 신약 개발 가능성이 높은 신소재 개발에 박차를 가할 계획

-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해양수산부와 보건복지부 등 참여기관은 ▲신약소재로 활용될 수 있는 해양생물 소재의 공동연구, ▲첨단 해양바이오인프라 조성 및 공동활용, ▲기업에 대한 유용 소재 개발 지원, ▲전문가공동활용 및 기술정보교류 등 협력을 추진할 계획

- 아울러, 양 부처는 이러한 협력의 실질적 이행을 위해 해양생물 천연물신약 개발, 해양 연골어류 항체를 이용한 치료제 개발 등 다부처 국가연구개발사업을 추진하기로 하였으며 이를 위해 현재 다양한 기획연구를 추진하고있다고 밝혔음.

- 은성호 보건복지부 첨단의료지원관은 현재 시판되고 있는 의약품의약40~50%가 생물자원에서 분리된 소재로, 신규 생물자원 발굴의 보고인해양생명자원은 무한한 가치를 지닌다며, , 두 부처와 관련 기관들이 쌓아온 연구개발 노하우와 인프라를 적극 활용하여 새로운 영역의 바이오산업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협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힘.

- 홍종욱 해양수산부 해양정책관은 이번 협약은 지난 7월 발표한 ‘해양바이오신성장 전략’의 일환으로 추진하는 것으로, 바다에는 아직 밝혀지지 않은 새로운 신약 소재가 많이 있다며, 보건복지부 등 참여기관과 협력해 신약이 탄생할 수 있도록 적극지원하겠다고 밝혔음.

<참고> 해양유래 신약 개발 업무협력 양해각서 내용
KDI 경제정보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