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내용으로 건더뛰기

KDI 경제정보센터

ENG
  • Economic

    Information

    and Education

    Center

최신자료
국제통화기금, 중국이 아시아지역의 성장에 미치는 영향 분석·발표
기획재정부 국제금융국 국제통화팀
2023.10.22 2p
기획재정부는 국제통화기금이 최근 아태지역 경제전망을 통해 중국이 아시아지역의 성장에 미치는 영향을 별도로 분석·발표하였다고 10.22.(일) 밝혔다.

- IMF는 공급망 재편으로 위험 제거(de-risking)가 발생하는 부정적 상황을 가정한 시나리오 분석을 통해 장기적으로 각국의 성장에 미치는 파급효과를 평가하였음.

- (① 중국-OECD 회원국 간 동맹국 공급망 연대) 장기적으로 중국의 국내총생산(GDP) 감소폭이 6.8%로 가장 크고, 한국의 경우 국내총생산(GDP)이 4% 정도 감소하는 것으로 평가

- (② 중국-OECD 회원국 간 해외진출 기업의 국내 복귀) 중국의 국내총생산(GDP) 감소율은 6.9%, 한국은 10% 가량 감소하는 것으로 평가

- 해당 분석은 위험 제거가 전 세계 성장에 부정적 영향을 미칠 우려를 경계하고 있으며, 한국의 경우 위 국가와의 교역비중이 높은 개방경제형 국가로 위험 제거 영향을 받을 가능성이 있음.

- 정부는 공급망 재편 등 향후 대외여건 변화 속에서도 수출이 안정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수출 지역 및 품목의 다변화와 산업 경쟁력 강화 등 근본적인 수출 체질 개선 노력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