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내용으로 건더뛰기

KDI 경제정보센터

ENG
  • 경제배움
  • Economic

    Information

    and Education

    Center

최신자료
2028년까지 200개 내수 중견기업을 수출기업으로 전환한다
산업통상자원부 산업기반실 중견기업정책관 중견기업정책과
2024.02.01 6p
산업통상자원부는 2.1.(목) 「중견기업 수출기업 전환 지원단」 출범식을 개최하고, 앞으로 매년 40개 내외의 수출 유망 내수 중견기업을 발굴·지원함으로써 2028년까지 수출 중견기업 200개사를 신규로 확충하겠다고 밝혔다.

- 「중견기업 수출기업 지원단」은 기업이 해외시장에 진출하는데 특히 어려움을 겪는 컨설팅, 판로·물류, 금융, 기술·인증 등 4대 분야 17개 수출 지원기관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민·관이 원팀으로 수출 의지가 있는 내수 중견기업을 적극 발굴하여 수출기업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수출 전(全)주기를 밀착 지원할 계획임.

- 수출기업 전환을 위해 지원단에 참여신청을 한 내수 중견기업에는 해외법령 및 계약 법률자문(법무부), 자유무역협정(FTA) 활용상담(관세청) 등 ‘컨설팅’ 지원, 바이어 발굴 및 마케팅(KOTRA), 간접수출(무역협회), 해외배송료 할인(FedEx, DHL) 등 ‘판로·물류’ 지원, 무역보험 한도 우대 최대1.5배 및 보증료 할인 최대 30%(무역보험공사), 수출자금 금리 우대(수출입은행), 최대 300억 원 대출(우리은행), 수출기업 특판대출총 1조원 규모 및 외국환수수료 우대(하나은행) 등 ‘금융’ 지원, 1:1 해외인증 상담(해외인증지원단), 연구개발(R&D) 및 국제협력(KIAT, KEIT) 등 ‘기술·인증’ 지원이 기업별 수요 맞춤형으로 패키지로 제공됨.

<참고>
1. 행사 개요
2. 「중견기업 수출기업 전환 지원단」 개요
3. 지원기관별 지원 프로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