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내용으로 건더뛰기

KDI 경제정보센터

ENG
  • Economic

    Information

    and Education

    Center

최신자료
지능형 산란농장, 축산업의 혁신 이끌다
농림축산식품부 식량정책실 축산정책국 축산정책과
2024.02.23 4p
농림축산식품부는 2.23.(금), 경기 포천시에 소재한 지능형 산란계 농장을 방문해 축산스마트팜 운영현황과 세부성과 등을 점검하고 우수사례 확산 방안을 논의했다.

- 해당 농장은 축산데이터와 연계한 정보통신기술(ICT) 장비를 활용해 사육환경과 사료 제공량을 원격 정밀제어해 연 평균 15억원의 사료비를 감축하고 생산된 계란의 이송·검사·분류·세척 과정을 자동화해 관련 노동력의 75%를 절감하고 있음.

- 유재국 가농바이오 대표는 축산악취, 가축질병 등 축산의 현안 문제를 해결하고, 청년농의 축산업 진입을 확대하기 위해서는 축산스마트팜의 활성화가 불가피하다고 강조하며, 산란계 수급 안정을 위한 사육시설 기준 완화, 가축사육제한구역 완화 등 축사 신축 인·허가 개선 등도 건의하였음.

- 송 장관은 가축방역의 효율성과 계란 수급안정을 종합적으로 고려한 사육 시설 규제 개선 방안과 함께 축산업에 대한 안정적 투자는 물론 농촌 정주여건의 조화로운 발전에 필요한 농촌공간재구조화법상의 축산지구 지정 및 그 활성화 방안도 검토해 나갈 계획임을 밝혔음.

<붙임> 스마트축산(가농바이오) 현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