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내용으로 건더뛰기

KDI 경제정보센터

ENG
  • Economic

    Information

    and Education

    Center

최신자료
양양·강릉 등 동해안 5.3km 해변 보전 나서
해양수산부 항만국 항만연안재생과
2024.02.28 5p
해양수산부는 강원특별자치도 양양군 남애1리해변부터 강릉시소돌해변에 이르는 연안침식관리구역에 대한 관리계획을수립하였다고 2.28.(수) 밝혔다.

- 양양 남애1리해변부터 강릉 소돌해변까지 5.3km 길이의 해변은 6개의 해수욕장을 포함하고 있어 해마다 많은 관광객이 찾고 있으나, 최근 소돌해변등을 중심으로 연안침식 피해가 심각하여 이에 대한 대응방안 마련이 시급하였음.

- 이에 해양수산부는 2021년 12월 해당 지역을 침식관리구역으로 지정하고, 지역주민, 지자체, 전문가 등이 참여하는 침식관리협의회를 수차례 개최하여 이번 침식관리계획을 확정하였음.

- 이번 침식관리계획에 따라 해당 해변의 침식과 퇴적 양상을 추적?관리하기 위한 정밀조사를 시행하고, 침식 방지가 시급한 해안을 중심으로 연안정비 사업을 우선 착수할 예정임.

- 아울러, 사업 추진 과정에서 침식관리협의회를 주기적으로 개최하여 지역주민의 의견을 적극 수렴할 계획임.

<참고>
1. 연안침식관리구역 제도
2. 양양 남애1리 ~ 강릉 소돌해변 침식관리구역 개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