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내용으로 건더뛰기

KDI 경제정보센터

ENG
  • Economic

    Information

    and Education

    Center

최신자료
부처 간 칸막이 없애고 문화가 있는 산업단지 만든다
산업통상자원부 산업기반실 지역경제정책관 입지총괄과
2024.03.15 2p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안덕근, 이하 산업부)와 문화체육관광부(장관 유인촌, 이하 문체부), 국토교통부(장관 박상우, 이하 국토부)는 3월 15일(금) 오전,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에서 ‘문화가 있는 산업단지 조성’ 특별전담팀(TF)을 발족하고, 제1차 회의를 개최한다.

- 이번 특별전담팀은 산업부 산업기반실장과 문체부 문화예술정책실장, 국토부 국토도시실장이 공동으로 이끌고, 부처별 담당자와 한국산업단지공단, 지역문화진흥원, 한국토지주택공사 등 관련 기관이 함께 참여함.

- 구체적으로 ▲산업부의 구조고도화사업, 국토부의 노후산업단지 재생사업 등을 통해 구축한 기반시설에 문체부의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접목하는 등 부처 간 사업 연계 방안, ▲신규 국가산업단지 계획단계부터 문화시설 조성을 위한 관계부처, 지자체 협력 방안, ▲산업단지와 지역주민 정주 여건 개선을 위한 문화예술 지원 방안, ▲산업단지 내 문화기업 입주활성화를 위한 제도개선 방안 등을 다룸.

- 산업부 오승철 산업기반실장은 “과거 공장 일변도의 산업단지 정책은 이제 한계에 이르렀다.”라며 “청년과 기업이 다시 찾는 산업단지를 조성하기위해 관계부처들은 원팀이 되어 산업단지와 문화를 융합해 나가는 노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다”라고 밝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