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내용으로 건더뛰기

KDI 경제정보센터

ENG
  • Economic

    Information

    and Education

    Center

최신자료
외국인 관광객 증가세가 내수 활력에 기여, 상승 흐름 이어갈 수 있도록 「외국인 방한 관광 활성화 방안」 상반기 마련
기획재정부 정책조정국 서비스경제과
2024.04.08 2p
기획재정부 1차관은 4.8.(월) 최근 방한 외국인 관광객 증가로 활기가 돌고 있는 명동 거리를 방문하여 방한 관광 현장을 살펴보고, 업계 건의 및 애로사항을 청취하였다.

- ’22년을 기점으로 중국·일본 방한객 수 증가와 함께, 전체 방한 외국인 규모가 회복세로 반전되었고, ’23년에는 1천만명을 넘어섰으며, ’24년 1~2월에도 증가세가 이어지며, 전년 동기 대비 2.1배인 191만명이 한국을 찾았고, 팬데믹 이전인 ’19년 동기 대비 83% 수준까지 회복하였음.

- 김 차관은 “관광은 내수 활성화의 중요한 부분”이라고 언급하며, “한국 여행의 글로벌 평판이 지속 상승하면서 외국인 관광객 증가로 이어지고 있고, 앞으로도 이러한 추세가 꾸준히 이어져 내수 회복의 원동력이 될 수 있도록 「외국인 방한 관광 활성화 방안」을 올해 상반기 중 마련하겠다”고 밝혔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