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내용으로 건더뛰기

KDI 경제정보센터

ENG
  • 경제배움
  • Economic

    Information

    and Education

    Center

최신자료
수출물류 지원 강화 체감물가 안정 위해 할당관세 적용·비축물량 방출
기획재정부 경제정책국 정책기획과
2024.06.14 2p
기획재정부는 6.14.(금) 「제42차 경제관계차관회의 겸 제24차 물가관계차관회의」를 주재하여 해상운임 상승에 따른 수출입물류 영향 및 대응방향, 부처별 물가안정 대응상황 점검 등을 논의하였다고 밝혔다.

- 회의에서는 최근 홍해사태 장기화, 미국의 대중 관세인상 전 중국발 물량 밀어내기 등에 따른 해상운임 상승이 우리 수출입물류에 미치는 영향을 점검하고 대응조치를 논의함.

- 기재부는 중소 수출기업의 물류비 부담을 경감하기 위해 수출바우처 하반기 지원분 202억원을 조기집행하고, 무역보험 특별지원 대상·기간을 확대하는 한편, 선박 부족사태 우려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24년 11월까지 선박 10척(7.8만 TEU)을 추가 투입하겠다고 밝힘.

- 한편, 6월 들어 양호한 기상여건과 출하지역 확대 등으로 배추, 오이, 수박, 참외 등 농산물 가격이 전반적으로 하락하고, 석유류 가격도 7주째 하락세를 이어가고 있다고 평가함.

- 이에 기재부는 수급불안이 우려되는 당근, 양배추는 할당관세를 적용해 공급을 확대하는 한편, 배추·무는 총 1.5만톤을 비축하고, 오징어·명태 등 수산물은 비축분 잔여물량 1,100톤을 6월중 전량 방출하는 등 물가안정 노력을 이어나가겠다고 하였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