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내용으로 건더뛰기

KDI 경제정보센터

ENG
  • 경제배움
  • Economic

    Information

    and Education

    Center

이슈
SVB 파산이 남긴 숙제

지난 3월, 40년간 미국 스타트업의 ‘돈줄’ 역할을 해오던 실리콘밸리은행(SVB)이 파산했다.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미국에 찾아온 최대 규모의 은행 파산이다. SVB 파산 후 미국에서 일련의 은행 파산이 일어났고 그 파장이 유럽 대형 투자은행인 크레디트스위스에도 미치는 등 세계 금융시장이 출렁였으나 각국 금융당국이 재빨리 손쓴 덕에 금융권 전체 위기로는 번지지 않았다. 두 달여 시간이 흐른 지금 SVB 파산이 남긴 ‘유동성과 건전성 관리’라는 숙제를 고민해 볼 때다. 『나라경제』는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를 비롯한 여러 금융위기와 이번 사태를 비교·분석해 국내외 여파를 가늠해 보며 숙제를 풀 실마리를 찾아봤다.

대표 이미지
과월호

총 1,391 건

12345678910
12345
보기 과월호 보기
나라경제 인기 콘텐츠 많이 본 자료